Home 큐틴(Q-Teen) Bible-Zone 가정예배

가정예배

좋은 열매 맺는 가정
(누가복음 6:39~45)
찬송 : 253장(새 521장) 구원으로 인도하는

2018. 4
15
주일


솔직담백 Talk

가족과 함께 이야기 나눠 봐요.
내가 하는 행동이 열매로 맺힌다면, 지금 내 삶에는 어떤 열매들이 맺혀 있을까요?


Bible Talk

6장

  1. 39.  또 비유로 말씀하시되 맹인이 맹인을 인도할 수 있느냐 둘이 다 구덩이에 빠지지 아니하겠느냐
  2. 40.  제자가 그 선생보다 높지 못하나 무릇 온전하게 된 자는 그 선생과 같으리라
  3. 41.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4. 42.  너는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를 보지 못하면서 어찌하여 형제에게 말하기를 형제여 나로 네 눈 속에 있는 티를 빼게 하라 할 수 있느냐 외식하는 자여 먼저 네 눈 속에서 들보를 빼라 그 후에야 네가 밝히 보고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를 빼리라
  5. 43.  못된 열매 맺는 좋은 나무가 없고 또 좋은 열매 맺는 못된 나무가 없느니라
  6. 44.  나무는 각각 그 열매로 아나니 가시나무에서 무화과를, 또는 찔레에서 포도를 따지 못하느니라
  7. 45.  선한 사람은 마음에 쌓은 선에서 선을 내고 악한 자는 그 쌓은 악에서 악을 내나니 이는 마음에 가득한 것을 입으로 말함이니라


말씀 Talk

예수님의 가르침은 권위가 있고 내용도 독특해서 당시 종교지도자들의 가르침과는 사뭇 달랐습니다.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은 예수님께서 알려 주시는 말씀의 참뜻을 받아들이지 못하고 자신들의 종교 신념에 갇혀 왜곡된 가르침을 전했습니다. 구원이 무엇인지 모르면서 안다고 착각하며 다른 사람들을 지적했습니다. 해결되지 않은 허물과 죄로 인해 영원히 죽은 존재임에도 불구하고, 남을 지적하며 자신들의 도덕적·영적 우월감을 표시하려 했습니다. 이들은 자신들도 구원에 이르지 못할 뿐 아니라, 다른 사람들도 예수님께 가지 못하도록 하는 장애물과 같은 존재였습니다.
이것이 세상의 한계입니다. 자신에게도 해답이 없으면서, 사람들을 지적하고 비난하며 마치 자신은 나은 사람인 것처럼 행동하고 싶어 합니다. 하지만 지적하는 자나 지적받는 자 모두 영원한 죽음에 갇혀 있는 사람들일 뿐입니다. 마치 죽음의 숲에 있는 키 큰 죽은 나무가 키 작은 죽은 나무를 비난하는 꼴입니다. 모두 죽은 나무라는 사실은 변함이 없습니다.
나쁜 나무는 절대로 좋은 열매를 맺을 수 없습니다. 죽은 나무는 아예 열매조차 맺지 못합니다. 좋은 열매를 맺는 길은 하나입니다. 좋은 나무가 되는 것입니다. 좋은 나무만이 좋은 열매를 맺을 수 있습니다. 좋은 나무가 되지 못한 채 열매만 논의하는 것은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좋은 나무가 되는 길은 오직 하나입니다. 바로 예수 그리스도를 영접해 우리를 죽음에 가두는 죄의 문제를 해결받는 것입니다. 원래 죽은 나무 같았던 우리가 예수님을 영접하고, 예수님 안에 거하면, 좋은 나무에 접붙임을 받는 것과 같이 됩니다. 좋은 나무의 생명력이 우리 안에 전해져 좋은 열매를 맺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 가정은 선한 열매를 맺고 있나요? 그렇지 못하다면 우리 가정이 예수님께 접붙임 돼 있는지 돌아봅시다. 가정의 생명이 예수님께 달렸음을 고백하고 예수님의 인도하심을 간구해 좋은 열매를 계속 맺을 수 있는 가정이 되길 소망합니다.


은혜 Talk
좋은 열매를 계속 맺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결심 Talk
예수님 안에서만 좋은 열매를 맺을 수 있음을 기억하며 그분 안에 머물기로 결단해요.

기도 Talk
포도나무 되시는 예수님께 붙들려 좋은 열매 맺는 인생이 되게 해 주세요.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