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가정예배

가정예배

적당한 타협은 금물!
(열왕기하 10:26~31)
찬송 : 274장(새 497장) 주 예수 넓은 사랑

2017. 9
17
주일


솔직담백 Talk

가족과 함께 이야기 나눠 봐요.
어떤 일을 시작했다가 끝까지 마무리하지 못한 경험이 있었나요?


Bible Talk

10장

  1. 26.  바알의 신당 있는 성으로 가서 바알의 신당에서 목상들을 가져다가 불사르고
  2. 27.  바알의 목상을 헐며 바알의 신당을 헐어서 변소를 만들었더니 오늘까지 이르니라
  3. 28.  예후가 이와 같이 이스라엘 중에서 바알을 멸하였으나
  4. 29.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죄 곧 벧엘과 단에 있는 금송아지를 섬기는 죄에서는 떠나지 아니하였더라
  5. 30.  여호와께서 예후에게 이르시되 네가 나보기에 정직한 일을 행하되 잘 행하여 내 마음에 있는 대로 아합 집에 다 행하였은즉 네 자손이 이스라엘 왕위를 이어 사대를 지내리라 하시니라
  6. 31.  그러나 예후가 전심으로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의 율법을 지켜 행하지 아니하며 여로보암이 이스라엘에게 범하게 한 그 죄에서 떠나지 아니하였더라


말씀 Talk

하나님께서는 예후를 통해 아합 가문을 완전히 멸하셨습니다. 예후의 개혁은 주도면밀합니다. 속임수로 ‘바알의 날’을 선언해 성대한 잔치를 열고, 바알을 섬기는 모든 자들을 한자리에 모이도록 유인합니다. 그들에게는 따로 예복을 입혀서 한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한 뒤 전부 죽였습니다. 바알의 집과 나무 신상들을 다 부순 후에 그곳을 변소(화장실)로 만들어 버렸습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런 예후를 칭찬하시며 4대에 걸쳐 왕위를 이어갈 것이라고 약속하십니다.
그러나 모든 우상이 완전히 정리된 것은 아니었습니다. 예후는 벧엘과 단에 있는 금송아지 제단은 없애지 않았고, 율법을 온전히 따르지 않았습니다. 벧엘과 단에 금송아지 제단이 만들어진 이유는, 북이스라엘 백성이 남유다에 있는 예루살렘 성전으로 제사를 드리러 가지 못하도록 북이스라엘 왕들이 사용한 거짓 제단입니다. 예후는 나라의 왕으로서 자기 백성을 다른 곳에 빼앗기지 않겠다는 생각으로 금송아지 제단을 없애지 않은 것입니다. 예후가 간과한 것은 바로 이스라엘은 하나님의 나라라는 것입니다. 이스라엘 백성은 왕의 백성이 아니라 하나님의 백성입니다. 예후가 이것을 확실히 알았다면, 바알을 몰아낼 뿐 아니라 벧엘과 단의 금송아지 제단까지도 허무는 철저한 개혁을 했을 것입니다.
우리가 큰 죄 하나를 정리했다고 해서 상대적으로 작아 보이는 죄들을 그저 넘길 수는 없습니다. 때로는 크게 잘못된 것이 없는 것처럼 보이고, 믿음의 행동과 유사해 보이는 작은 잘못이 더욱 위험할 수 있습니다. 나름의 핑계가 있어 잘못을 쉽게 알아차리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벧엘과 단의 제단이 그런 죄악입니다. 북이스라엘 왕들은 그것이 여호와를 위한 제단이라고 말했습니다. 심지어 제사장과 절기도 왕이 정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정하신 제단도, 제사장도 아니었고, 하나님께서 기뻐하시지 않는 제단임에 틀림없습니다.
우리도 ‘이 정도는 괜찮아’라고 생각하며 넘어갔지만, 결국 하나님께서 기뻐하시지 않는 일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 돌아봐야 합니다. 다시 한번 자신과 가정을 점검해 잘못을 과감하게 정리하고 회개하 게 되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은혜 Talk
작은 죄까지도 회개하며 죄를 짓지 않기 위해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결심 Talk
‘이 정도면 되겠지’ 하고 안심하다가 마귀에게 틈을 주지 않도록, 작은 죄라도 모두 끊어 내기로 결단해요.

기도 Talk
작게 여겨지는 죄라도 반복하지 않게 도와주세요.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