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소그룹성경공부

소그룹성경공부

겸손의 왕

2018년 07월 4주 (2018-07-22)
본문 : 누가복음 23장 32절~43절

 마음의 문을 열며
보통 ‘왕’이라는 단어를 떠올리면 무소불위의 권력, 위엄, 화려한 왕관 등을 생각합니다. 그러나 왕이신 예수님께서는 이런 것들과 전혀 어울리지 않는 모습으로 이 땅에 오셨습니다. 또한 최후에는 왕이라고는 할 수 없을 만큼 비참한 모습으로 십자가 위에서 돌아가셨습니다. 이런 모습을 보며 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비난하고 비방했습니다. 하늘의 권세로 이 땅을 통치하실 수 있는 왕이신 예수님께서 낮아진 모습으로 십자가를 지신 이유와, 권세가 아닌 다른 방식으로 이 땅을 회복시키신 이유는 무엇인지 본문을 통해 살펴봐요.



말씀의 씨를 뿌리며
1. 두 행악자(악을 행한 자)와 같이 십자가에 못 박히신 예수님께서는 하나님께 어떤 기도를 드리시나요?(34절)


2. 예수님을 비방하는 자들의 말에는 어떤 공통점이 있나요?(35~37, 39절)


3. 예수님을 인정한 행악자는 예수님께 어떤 말을 하며(40~41절), 예수님께서는 그에게 무엇을 약속하시나요?(43절)


4. 예수님께서는 세상의 왕처럼 권세를 사용해 자신을 비난한 자들을 꾸짖으실 수도 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수님께서 그렇게 하지 않으신 이유는 무엇인가요?


5. 나는 나를 비난하거나 아프게 하는 사람들에게 어떤 마음으로 대하나요? 예수님께서 보여 주신 모습과 내 모습을 비교해 봐요.


6. 예수님께서는 용서와 회복으로 이 땅을 다스리셨습니다. 각자의 삶 가운데서 용서와 회복을 통해 하나님 나라를 이뤄 가야 할 곳이 어디인지 함께 나누고 기도해요.



삶의 열매를 거두며
세상에서는 높은 자리에 있는 사람들이 힘과 권세로 사람들을 통치합니다. 그러나 이런 리더십은 사람들에게 감동을 주지 않습니다. 사람들이 진정으로 따르고 감동하는 리더십은 자신을 희생하고 용서와 회복으로 다스리는 것입니다. 예수님께서는 진정한 왕이셨지만 세상의 왕들처럼 권세와 능력으로 이 땅을 통치하지 않으시고, 겸손과 용서로 이 땅을 다스리셨습니다. 예수님의 제자로 부름받은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은 예수님의 이러한 리더십, 곧 희생과 용서와 회복입니다. 예수님의 모습을 닮아 가며 이 땅을 하나님 나라로 만들어 가는 여러분이 되길 바랍니다.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