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그림으로 보는 이달의 말씀

그림으로 보는 이달의 말씀

죄로 추락하는 유다, 하나님께로 유턴!

2021년 05월 한재준 목사 (<큐틴> 디렉터)
본문 : 예레미야 1장 1절~10장 25절

예레미야의 별명은 눈물의 선지자입니다. 그의 마음에는 하나님을 떠나 우상을 섬긴 유다 백성을 향한 슬픔이 가득했기 때문입니다. 심판받는 유다 백성을 보며 나는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살아가고 있는지 돌아보게 됩니다. 예레미야를 통해 나를 향한 하나님의 뜻과 내가 돌이켜야 하는 것은 무엇인지 함께 고민해 봅시다.


하나님께서 사명자를 부르시다(예레미야 1:1~19)

하나님의 말씀이 예레미야에게 임했습니다. “네가 태어나기 전부터 내가 너를 구별해 선지자로 세웠노라.”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를 통해 하나님을 떠난 유다 백성에게 다시 돌아오라고 말씀하십니다. 하지만 이 일은 결코 예레미야의 능력으로 할 수 있는 일이 아닙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에게 힘과 능력을 주신다고 약속하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사명자를 부르실 뿐 아니라 힘과 능력을 주십니다.


하나님께서 유다에게 경고하시다(예레미야 2:1~6:30)

예레미야는 하나님과 유다의 관계를 부부 관계에 비유하며, 아내인 유다가 남편 되신 하나님을 떠났다고 말합니다. 그들은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자 하나님을 버리고 우상을 섬겼습니다. 결국 하나님께서는 예레미야를 통해 유다 백성에게 멸망을 선포하십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하나님의 경고를 무시하며 자신들은 평강하다고 말합니다. 하지만 하나님을 떠난 자들은 심판을 피할 수 없습니다.


백성이 하나님의 말씀을 거부하다(예레미야 7:1~9:26)

유다는 하나님을 예배하긴 했습니다. 하지만 형식적이었고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이 전혀 담겨 있지 않았습니다. 유다 백성은 마음이 딱딱하게 굳어져 하나님의 말씀과 경고를 받아들이지 않고 변화되기를 거부했습니다. 예레미야는 유다의 모습에 눈물을 흘리며, 결국 그들에게 참혹한 심판이 있을 것이라고 선포합니다. 하나님의 백성은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그 말씀에 순종해야 합니다.


백성이 여전히 우상을 섬기다(예레미야 10:1~25)

예레미야는 우상과 하나님을 비교하며, 우상을 섬기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 일인지 유다 백성에게 이야기합니다. 사람이 만든 우상은 생명력이 없고, 아무것도 할 수 없는 나무 조각에 불과합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천지를 창조하시고 다스리시는 전능하신 분이십니다. 하나님과 우상 중 누구를 섬겨야 할지는 너무나 자명합니다. 나를 가장 잘 아시고 복 주시기 원하시는 하나님 한 분만을 예배하며 살아갑시다.



하나님께서는 유다를 사랑하셔서 그들이 죄악에서 나와 하나님께로 돌아오기를 기다리셨습니다. 그래서 예레미야를 통해 그들이 죄를 깨닫게 하셨지만, 백성은 끝까지 말씀을 거부하고 결국 심판을 받게 됩니다. 유다의 모습을 반면교사 삼아,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그분의 뜻을 따르는 <큐틴> 친구들이 되길 바랍니다.



Vol.102 2021년 5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qteen@sara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