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성경인물탐구

성경인물탐구

왕의 대리인(모세 편 下)

2020년 11월 주영관 목사 (너머서교회)

인물 : 모세

 

훈련 스텝1: 모세 자신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이스라엘 백성을 구할 임무를 주셨다. 모세는 애굽에서 도망 나와 목동 생활을 하는 40년 동안 소심해져 있었다. 애굽인들이 자신을 우습게 여길 것이라 생각했기 때문이다(출 4:1). 사실 모세는 하나님에 대한 확신이 없었던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능력을 보여 주셨다. 모세에게 들고 있던 지팡이를 던져 보라고 하셨다. 모세가 지팡이를 던지자 뱀이 됐다. 뱀의 꼬리를 잡으라고 하셨다. 말씀대로 하니 다시 지팡이가 됐다. 하나님께서 보여 주신 능력이 놀라웠지만 모세는 선뜻 순종하지 못했다. 하나님께서는 모세에게 형 아론을 붙여 주셨다.


훈련 스텝2: 애굽과 바로 왕
모세는 아론과 함께 애굽 왕 바로에게 하나님의 명령을 전달했다. 바로는 코웃음만 쳤다. 아론이 바로와 그의 신하들 앞에서 지팡이를 던지자 뱀으로 변했다. 그런데 바로의 술사들 역시 지팡이를 뱀으로 변하게 했다. 하나님께서는 바로가 오만하기 때문에 단번에 마음을 돌이키지 않을 것을 아셨고, 그것을 이용해 애굽에 재앙을 내리셨다(출 7:3.)
첫 번째 재앙으로 애굽의 모든 물이 피가 됐다. 바로는 자신의 술사들도 물을 피로 바꾸는 것을 보고 꿈쩍도 하지 않았다. 개구리 재앙까지는 술사들도 흉내 냈지만 세 번째 재앙부터는 따라 할 수 없었다. 이, 파리, 전염병, 종기, 우박, 메뚜기, 흑암의 재앙까지 겪으면서 애굽 땅에는 울음이 가득했다. 마지막 재앙이 내리던 밤, 집 문설주에 양의 피를 바른 이스라엘 가정의 장자(長子)는 살아남고 애굽 가정의 모든 장자는 사람 동물 가리지 않고 생명을 잃었다. 하나님의 능력 앞에서 바로는 무능력했다. 하나님께서는 재앙을 통해 애굽의 신(神)들을 벌하심으로 하나님만이 참된 신이심을 보여 주셨다.


훈련 스텝3: 이스라엘 백성
독기를 부리던 바로의 최정예 부대마저 홍해에 수장되는 모습을 보면서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의 위대하심을 경험했다. 하지만 애굽에서 노예 생활을 했던 이스라엘 백성은 하나님에 대한 신뢰가 크지 않았다. 가나안으로 가기 위해 광야로 접어들면서부터 조금만 힘들어도 불평불만을 쏟아 냈다. 신광야에 이르렀을 때는 고기가 먹고 싶다고 투덜댔다.
하나님께서는 저녁마다 고기를 주시고 아침마다 빵을 주셨다. 광야에서 고기와 빵이라니! 하나님의 능력을 봤음에도 르비딤에서는 목마르다고 대들었다. 모세가 지팡이로 바위를 내리치자 바위에서 물이 터져 나왔다.
불신의 최고조는 가나안 정탐 사건에서 나타났다. 모세는 하나님의 명령대로 지파별로 지도자 한 명씩을 뽑아 40일간 정탐을 보냈다. 정탐 부대는 가나안 사람들의 무시무시함에 대해 보고했다. 여호수아와 갈렙만이 하나님께서 그 땅을 주실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분위기는 이미 장례식장 같았다. 결국 이 사건으로 출애굽 1세대는 광야에서 40년을 지내면서 모두 죽고, 새로운 세대와 여호수아, 갈렙만이 가나안으로 들어갔다.


훈련 스텝4: 모든 나라들
모세가 이끄는 이스라엘 백성의 전투력은 극강이었다. 이스라엘은 전투 경험도 없고 여성과 노약자도 함께 이동 중이었지만, 하나님께서 그들과 함께하셨다. 평화롭게 지나가게만 해 달라는 이스라엘을 가로막은 나라는 비참한 결과를 맞았다. 맨 처음 앞길을 막은 아말렉은 르비딤에서 이스라엘을 공격하다 패배했다. 그다음 아모리, 바산도 함락당했다. 이후 가나안 땅의 나라들은 하나님께서 지키시는 이스라엘에 대해 듣고 두려워 떨었다.
모세는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이스라엘을 구원하는 과정에서 이스라엘과 애굽, 모든 나라 앞에서 하나님의 위대하심을 드러냈다.


모세Moses

출신 애굽의 노예, 이스라엘 백성의 지도자
성장 1단계 갓 태어났을 때 부모님이 숨겨서 키움
성장 2단계 애굽 왕궁에서 지혜와 학술, 언변, 지도력을 갖춤
성장 3단계 미디안광야에서 양을 치며 주변 지리와 광야 생활을 익힘
성장 4단계 이스라엘을 인도하면서 하나님의 능력을 신뢰하게 되고, 이스라엘과 타민족에게 하나님의 능력을 드러냄
성격 온유하고 겸손함. 하나님께 불의한 일에 대해서는 의분을 쏟음
장례 매우 정정했지만 가나안 땅에 들어가지 못하고, 120세에 모압에서 죽음

Vol.96 2020년 11월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