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Entertain-Zone 영단어

영단어

예수님의 가장 귀한 선물

2020년 05월 소문수 목사 (사랑의교회)

예수님의 선물, 보혜사
예수님께서 곧 떠나신다는 소식에 제자들이 근심했어요. 그러자 예수님께서는 한 가지 선물을 주겠다고 약속하세요. 바로 보혜사(保惠師) 성령님이에요. 제자들은 한 번도 본 적 없는 ‘보혜사’라는 존재가 잘 이해되지 않았어요. 어쩌면 우리도 ‘성령님’이란 이름은 익숙하지만, 그 의미와 역할에 대해서는 잘 모르고 있을지도 몰라요. 그래서 오늘은 ‘보혜사 성령님’에 대해 살펴보려고 해요.


나를 변호하시는 분
성경에서 “보혜사”라는 단어는 요한복음 14장 16절에 처음 등장해요. 보혜사는 ‘성령’을 가리키는 단어로, ‘옆에 불려 온 자’, ‘돕기 위해서 부름받은 자’, ‘위로하다’, ‘격려하다’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어요.
이스라엘 문화에서 ‘보혜사’라는 표현은 친구를 변호하기 위해 법정에 선 사람에게 사용했어요. 로마 문화에서도 보혜사는 주로 변호사를 지칭했죠. 이를 통해 보혜사 성령님은 예수님께서 보내신 ‘나만의 변호사’라고 할 수 있어요. 즉, 보혜사 성령님께서는 내가 곤경에 처했을 때 나를 대변하고 보호해 주는 역할을 하세요. 또한 문제를 만난 나를 위로하시고, 나를 바른길을 인도해 주세요.


진리를 가르쳐 주시는 분
예수님께서는 보혜사 성령님을 또 다른 말로 ‘진리의 성령’(요 15:26; 16:13)이라고 말씀하세요. 보혜사 성령님께서는 내게 모든 진리를 가르치시고, 예수님의 모든 말씀을 생각나게 하실 수 있으세요(요 14:26). 좀 더 자세하게 이야기하자면, 일차적으로는 하나님의 말씀인 성경을 읽고 들을 때에 깨닫게 하시고, 생활 속에서 그 말씀이 생각나게 하셔서 삶에 구체적으로 적용할 수 있도록 의지와 힘을 더해 주신다는 거예요.
혹시 친구 관계로 어려움을 겪을 때, “네 이웃을 네 자신과 같이 사랑하라”(마 22:39)는 말씀이 떠올라 먼저 화해의 손길을 건넨 적은 없나요? 이처럼 보혜사 성령님께서는 진리의 말씀을 생각나게 하실 뿐만 아니라, 그 말씀에 순종할 수 있도록 내 마음을 움직이세요.
무엇보다 성령님께서는 진리 되신 예수님을 증언하게 해 주세요. 예수님께서 잡히실 때, 제자들은 무서워서 도망쳤어요. 하지만 보혜사 성령님께서 제자들과 함께하시자 제자들은 담대히 예수님을 전하며, 많은 영혼을 예수님께로 돌아오게 할 수 있었죠(행 2:4). 종교지도자들의 어려운 질문에도 지혜롭게 예수님을 증거했고요(행 4:8~10).
하지만 오해하지 마세요. 그분은 곁에서 나의 결정과 결단을 도우실 뿐, 억지로 내 생각을 조종하거나 행동을 강요하지는 않으세요. 따라서 바른 행실과 진리의 말씀이 깨달아질 때, 내 의지로 성령님의 뜻에 순종하는 것은 매우 중요한 일이에요.


영원히 함께하시는 분
예수님께서 보혜사 성령님을 보내신 또 다른 이유는, 믿는 자들과 언제나 함께하시기 위해서예요. 아무리 유능하다 해도 육체를 가진 변호사는 언젠가는 죽게 돼 있고, 또 공간의 제약을 받는 존재이기에 언제, 어디서든 나와 함께한다는 건 불가능한 일이예요. 그러나 보혜사 성령님께서는 죽지도 않으시고, 공간의 제약을 받지도 않으시니 영원히 나와 함께하실 수 있어요(요 14:16).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성령님을 통해 나를 고아와 같이 버려두지 않고 나와 언제나 함께하겠다고 약속하신 거예요(요 14:18).
보혜사 성령님은 예수님의 사랑이 가득 담긴 귀한 선물이에요. 받은 선물에 감사하며, 날마다 보혜사 성령님과 동행해 세상에서 진리를 선포하며 살아가는 예수님의 제자가 되길 소망해요.


Vol.90 2020년 5월호

과월호 구입은 재고여부 확인을 위해
먼저 아래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전화 : 02-3489-4380
이메일 : qteen@sara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