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가정예배

가정예배

전화위복의 가정
(느헤미야 1:1~7)
찬송 : 279장(새 219장) 주 하나님의 사랑은

2018. 1
7
주일


솔직담백 Talk

ㅍ가족과 함께 이야기 나눠 봐요.
어려운 문제나 절망 앞에서 가장 먼저 드는 생각은 무엇인가요?


Bible Talk

1장

  1. 1.  하가랴의 아들 느헤미야의 말이라 아닥사스다 왕 제이십년 기슬르월에 내가 수산 궁에 있는데
  2. 2.  내 형제들 가운데 하나인 하나니가 두어 사람과 함께 유다에서 내게 이르렀기로 내가 그 사로잡힘을 면하고 남아 있는 유다와 예루살렘 사람들의 형편을 물은즉
  3. 3.  그들이 내게 이르되 사로잡힘을 면하고 남아 있는 자들이 그 지방 거기에서 큰 환난을 당하고 능욕을 받으며 예루살렘 성은 허물어지고 성문들은 불탔다 하는지라
  4. 4.  내가 이 말을 듣고 앉아서 울고 수일 동안 슬퍼하며 하늘의 하나님 앞에 금식하며 기도하여
  5. 5.  이르되 하늘의 하나님 여호와 크고 두려우신 하나님이여 주를 사랑하고 주의 계명을 지키는 자에게 언약을 지키시며 긍휼을 베푸시는 주여 간구하나이다
  6. 6.  이제 종이 주의 종들인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주야로 기도하오며 우리 이스라엘 자손이 주께 범죄한 죄들을 자복하오니 주는 귀를 기울이시며 눈을 여시사 종의 기도를 들으시옵소서 나와 내 아버지의 집이 범죄하여
  7. 7.  주를 향하여 크게 악을 행하여 주께서 주의 종 모세에게 명령하신 계명과 율례와 규례를 지키지 아니하였나이다


말씀 Talk

느헤미야는 북이스라엘과 남유다가 모두 멸망한 뒤에 페르시아 지역에서 태어난 유대인입니다. 그는 날 때부터 이방의 땅에서 이방 종교를 접하며 자랐지만, 그의 마음에는 오직 유일하신 하나님 한 분만을 향한 믿음으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당시 그는 높은 벼슬을 지냈고, 부유한 환경에서 근심 없이 살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고국에서 온 형제들을 통해 예루살렘의 암울한 상황을 들은 후, 그는 슬픈 마음으로 금식하며 하나님께 기도했습니다. 느헤미야는 하나님께서 임재하신 성전과 다스리시는 나라의 재건에 애착을 가졌기 때문입니다.
그는 눈앞에 펼쳐진 현실이 비록 참담할지라도, 이 문제는 만물의 통치자이신 하나님의 섭리 안에 있음을 믿었습니다. 또한 자신과 백성이 조상의 죄를 회개하면 하나님께서 백성을 용서하시고 반드시 나라와 민족을 회복시켜 주실 것이라고 믿었습니다. 인간적인 눈으로 볼 때 현실의 문제는 참혹해 보였지만, 믿음의 눈으로 바라보자 조국의 뼈아픈 현실은 오히려 소망의 기도제목으로 다가왔습니다. 훼손된 예루살렘 성전과 불에 탄 성문에서 느헤미야는 소명을 찾았습니다.
때로는 눈앞에 보이는 현실이 암담할지라도, 그 속에서 우리는 삶의 이유를 발견하기도 합니다. 2018년 새해를 시작하는 지금 각자의 삶을 돌아보기 바랍니다. 혹시 절망과 슬픔으로 가득 차서 울 수밖에 없는 상황에 처했나요? 시작부터 암담해 좌절을 맛보지는 않았나요? 느헤미야서 말씀을 묵상하며 하나님의 주권과 섭리를 바라보기를 소망합니다. 하나님께서 이 모든 문제를 어떻게 해결하시는지 바라보고 믿음으로 한계를 극복하길 바랍니다.
여러분의 가정과 개인의 수많은 기도제목들이 응답돼 삶의 무너진 부분이 아름답게 재건되고 회복돼 반전의 은혜를 누리는 가정이 되길 소망합니다.


은혜 Talk
느헤미야처럼 암담한 현실에서 소망을 찾기 위해 우리는 먼저 무엇을 해야 할까요?

결심 Talk
좌절 속에서 우리의 죄를 철저히 회개하고, 이제 하나님께 문제를 온전히 맡기기로 결단해요.


기도 Talk
회개하는 가정이 되게 하시고, 문제를 소망의 기회로 만드는 반전의 은혜를 허락해 주세요.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