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Bible-Zone 가정예배

가정예배

세상으로 파송된 가정
(열왕기하 4:17~25)
찬송 : 253장(새 521장) 구원으로 인도하는

2017. 8
20
주일


솔직담백 Talk

가족들과 함께 이야기 나눠 봐요.
어려운 상황에 처한 사람을 위해 간절히 기도했던 적이 있나요?

Bible Talk

4장

  1. 17.  여인이 과연 잉태하여 한 해가 지나 이 때쯤에 엘리사가 여인에게 말한 대로 아들을 낳았더라
  2. 18.  그 아이가 자라매 하루는 추수꾼들에게 나가서 그의 아버지에게 이르렀더니
  3. 19.  그의 아버지에게 이르되 내 머리야 내 머리야 하는지라 그의 아버지가 사환에게 말하여 그의 어머니에게로 데려가라 하매
  4. 20.  곧 어머니에게로 데려갔더니 낮까지 어머니의 무릎에 앉아 있다가 죽은지라
  5. 21.  그의 어머니가 올라가서 아들을 하나님의 사람의 침상 위에 두고 문을 닫고 나와
  6. 22.  그 남편을 불러 이르되 청하건대 사환 한 명과 나귀 한 마리를 내게로 보내소서 내가 하나님의 사람에게 달려갔다가 돌아오리이다 하니
  7. 23.  그 남편이 이르되 초하루도 아니요 안식일도 아니거늘 그대가 오늘 어찌하여 그에게 나아가고자 하느냐 하는지라 여인이 이르되 평안을 비나이다 하니라
  8. 24.  이에 나귀에 안장을 지우고 자기 사환에게 이르되 몰고 가라 내가 말하지 아니하거든 나를 위하여 달려가기를 멈추지 말라 하고
  9. 25.  드디어 갈멜 산으로 가서 하나님의 사람에게로 나아가니라 하나님의 사람이 멀리서 그를 보고 자기 사환 게하시에게 이르되 저기 수넴 여인이 있도다


말씀 Talk

자녀가 없었던 수넴 여인을 위해서 엘리사가 기도하자, 하나님께서는 그 가정에 아이를 허락해 주셨습니다. 그런데 몇 년이 지난 후 이 여인의 아들은 갑자기 두통을 호소하다가 그만 어머니 무릎 위에서 죽고 맙니다. 기도로 얻은 아이가 죽자 여인은 오직 한 가지 생각만 떠올랐습니다. 바로 엘리사를 찾아가는 일이었습니다. 수넴에서 갈멜까지는 약 24km입니다. 가깝지 않은 거리임에도 여인은 한걸음에 달려가 엘리사의 다리를 붙잡고 자신의 아이가 죽었음을 호소합니다. 자초지종을 들은 엘리사는 시종 게하시에게 자신의 지팡이를 가져가 아이를 살리라고 요청하지만 여인은 엘리사가 직접 와 주기를 간절히 원했고, 엘리사는 결국 여인의 죽은 아들에게 직접 갑니다. 이는 과거 사르밧 과부의 죽은 아들을 살린 엘리야의 사역과 동일한 사역이었습니다.
아들을 잃은 여인의 심정은 어떤 것으로도 위로가 안 됩니다. 여인이 원하는 것은 어떻게든 죽은 아들이 살아나는 것이었습니다. 마찬가지로 이스라엘 백성을 자녀로 여기셨던 하나님께서는 우상 숭배와 음행에 빠져 영적으로 죽은 그들을 보며 비통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엘리야와 엘리사가 죽은 아이를 살리는 일을 통해 죽음과 절망에 빠진 이스라엘 백성을 살리시기 원하신다는 것을 보여 주십니다.
우리 주위에는 절망과 죽음의 상황에 놓여 있는 수많은 영혼이 있습니다. 그들을 살릴 수 있는 유일한 길은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뿐입니다. 이 시대에 그들을 향해 보냄받은 우리는 영적으로 죽어 고통당하는 자들에게 찾아가 그들을 위해 기도하고 하나님의 위로를 전하며 치유를 선포해야 합니다. 그것이 이 시대를 향한 하나님의 마음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마음을 품고 복음으로부터 소외된 곳을 향해 달려가는 가정이 되길 간절히 소망합니다.

은혜 Talk
절망과 죽음에 빠진 시대를 향해 하나님의 마음을 품은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요?


결심 Talk
자신만을 위해 살기 바쁜 시대 속에서 하나님의 마음을 깨달아 복음을 전하기로 결단해요.

기도 Talk
이 시대를 향한 하나님의 애통하는 마음을 깊이 깨닫고 행동으로 주님의 사랑을 전하게 해 주세요.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