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큐틴(Q-Teen) Entertain-Zone 십대해부학

십대해부학

십대는 듣고 싶다!

2018년 06월 금동훈 목사 (사랑의교회)

 #1. 십대, 듣기 싫어요!
“공부 좀 해라! 공부해서 남 주니?”
“그 성적으로 대학이나 가겠니?”
수년 전에 십대들을 대상으로 ‘부모님에게 가장 듣기 싫은 말’에 대해 여러 차례 조사한 적이 있었다. 매년 아이들이 가장 듣기 싫은 말 1위는 ‘공부해’였다. 아이들은 공부에 대한 부정적인 말을 듣는 것을 가장 힘겨워했다. 특별히 다른 친구들과 비교하거나, 형제와 견주어 비하하는 말을 가장 듣기 싫어했다.
듣기 싫은 말이 쏟아질 때마다, 청소년들은 이 말을 듣지 않을 수 있는 자신만의 능력을 키워 나갔고, 이제 그들은 어른 세대의 말이 듣고 싶지 않을 때면 귀를 막거나 그 자리를 피하지 않아도 안 들을 수 있는 주문을 발견했다!
“그만해요. 듣기 싫어요!”


#2. 십대, Teen bell!
최근 미국과 영국 청소년들 사이에서 ‘틴벨’(Teen bell) 서비스가 유행이다. 우리나라 십대들에게도 마찬가지다. ‘틴벨’ 서비스는 20대부터 청각이 떨어져 8000Hz대 이상의 소리를 들을 수 없다는 것에 착안해 십대들만 들을 수 있는 1만 7000Hz 주파수를 이용해 만든 핸드폰 벨소리 서비스다. 수업 시간에 핸드폰이 울려도 선생님은 그 소리를 전혀 들을 수 없어서 십대들의 은밀한 벨소리로 알려져 있다.
한편 SNS에서 *ASMR이라는 이름으로 많은 영상들이 소개되고 있다. 초기에 이 용어는 “Brain massage”, “head tringle” 등으로 불리다가 2010년 제니퍼 앨런(Jennifer Allen)에 의해 보다 명확한 개념이 다듬어졌다. 음식을 맛있게 먹는 소리나 자연의 아름다운 소리 등 다양한 소리를 인터넷에 올려 다른 사람들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제공하는 것이다. 이런 영상과 소리를 접한 사람들이 보고 듣는 것에 만족하지 않고, 자신이 좋아하는 소리들을 SNS에 같이 올리면서 ASMR 콘텐츠는 더 많아졌다. 그런데 청각을 자극해 심리적 안정감을 얻고자 하는 사람들 가운데 많은 비율을 십대가 차지하고 있다.
이 시대를 살아가는 십대들의 귀는 특별하다. 자신들이 원하는 소리에 몰입하는 십대는 오늘도 새로운 소리에 목마르다. 이제 그들은 소리에 집중한다.
* 자율 감각 쾌락 반응(Autonomous sensory meridian response): 시각, 청각, 촉각, 후각, 혹은 인지적 자극에 반응해 나타나는 심리적 안정감이나 쾌감 따위의 감각적 경험 -위키백과


#3. 지하 감옥에서 천상의 소리를 듣다
“한밤중에 바울과 실라가 기도하고 하나님을 찬송하매 죄수들이 듣더라” (행 16:25).
바울과 실라는 어두운 지하 감옥에 갇혔다. 죄명은 한 여종을 고쳐 준 것이었다. 귀신 들려 점쟁이가 돼 비참하게 살아가던 여종이었다. 그녀는 하나님을 섬기고, 예수님을 선포하는 바울과 실라를 만났고 그들을 따라다니면서 외쳤다.
“그가 바울과 우리를 따라와 소리 질러 이르되 이 사람들은 지극히 높은 하나님의 종으로서 구원의 길을 너희에게 전하는 자라 하며”(행 16:17).
여러 날을 따라다니며 외쳐대는 그 소리에 바울은 고통스러웠다. 결국 바울은 그녀에게서 귀신을 쫓아냈다.
“이같이 여러 날을 하는지라 바울이 심히 괴로워하여 돌이켜 그 귀신에게 이르되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내가 네게 명하노니 그에게서 나오라 하니 귀신이 즉시 나오니라”(행 16:18).
그러나 선행의 대가는 참혹했다. 여종에게서 귀신이 떠나 더 이상 점을 칠 수 없게 되자 여종의 주인은 수익이 끊어진 것에 화가 나 바울과 실라를 고소했고, 그들은 깊은 지하 감옥에 갇히게 됐다. 바울과 실라가 할 수 있는 것은 기도와 찬양밖에 없었다.
아무것도 볼 수 없는 깜깜한 감옥 안에서 바울과 실라의 찬양 소리가 문틈으로 흘러나왔고, 감옥 안에 있던 모든 죄수는 그 소리에 집중했다. 그 소리는 가장 위대하고 아름다운 소리로 들렸다. 세상에서 들을 수 없는 그 소리를 듣는 순간 감옥의 문이 다 열렸고 그들은 자유를 얻게 됐다.
오늘 십대들의 귀는 아주 특별하다. 그리고 그 귀는 아주 특별한 소리를 기다리고 있다. 생명의 소리, 자유의 소리, 소망의 소리, 예수 그리스도의 소리! Q

한줄나눔
  • 한줄나눔 :
    * 로그인 하셔야 글을 쓸 수 있습니다.